자료실


냉난방 관련된 여러가지 자료를 확인 할 수 있습니다.

고수들이 전하는 생활 속 난방비 절약 팁

-펌글입니다.-
난방비 폭탄을 피하는 방법

작년에는 재작년보다 어마 무시한 겨울이라고 했고 이번 겨울은 작년과는 비교도 안 될 정도로 무서운 한파가 닥친다고 했다매년 한파의 강도가 세진다고 할수록 걱정되는 것은 다름 아닌 난방비다여름에는 일시적으로 전기 요금을 할인해주지만 겨울에는 그마저도 없다 보니 최대한 아껴 쓰는 것이 정답겨울철 난방비 폭탄을 맞지 않으려면 평소 생활 습관부터 체크해봐야 한다사소한 생활 습관과 아이템만으로도 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

                 

에어 캡(뽁뽁이)

                 

아무리 창문이 잘 닫혀 있다고 해도 그 틈 사이로 새어 들어오는 바람까지 차단해야 실내 온도가 유지된다특히 외풍이 심한 집의 경우에는 창문 사이로 들어오는 바람의 역할이 꽤 크다창문에 물 스프레이를 뿌리고 창문 크기에 맞게 자른 에어 캡(뽁뽁이)를 붙여주기만 하면 된다이때 올록볼록한 부분이 창문과 맞닿아야 효과가 있다시중에 나와 있는 것 중 도톰하게 만들어진 제품이 있는데 붙이기도 훨씬 수월하게 효과도 큰 편이니 참조하는 것이 좋다에어 캡을 붙인 후에는 뿌리는 단열재를 사용해 2, 3중으로 바람을 막고 창틀 사이사이에 문풍지를 덧대어 틈새만 잘 막아주면 실내 온도 2°C ~3°C는 거뜬히 상승한다
     

                 

커튼

                 

따뜻하게 데운 집 안의 온도를 최대한 지켜내야만 보일러 사용량을 현저하게 줄일 수 있다바깥과 바로 맞닿아 있는 창문에 에어 캡과 문풍지로 차가운 공기의 유입을 막고 안쪽에 커튼까지 설치하면 웬만한 외풍은 거뜬하게 막아낼 수 있다여름철에는 햇빛을 살짝 통과시키는 얇은 커튼을 사용했다면 겨울에는 한 겹 더 덧대어보자이때 커튼의 길이는 바닥보다 짧은 것보다는 바닥에 딱 맞게 떨어지는 길이를 선택하면 보온에 더 효과적이다
     

                 

내복과 양말 

                 

추운 겨울철 체온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은 얇은 옷을 여러 겹으로 입어 보온 효과를 높이는 것이다보통 두툼한 옷을 하나 입으면 더 따뜻하다고 생각하겠지만 얇은 옷 사이사이에 보온층이 만들어지면서 두툼한 옷 하나 입는 것보다 훨씬 뛰어난 보온 효과를 보인다때문에 집에서도 내복이나 두꺼운 양말을 신어 체온을 유지해주는 것이 좋다몸이 따뜻하면 실내 공기가 후덥지근하지 않아도 보일러를 상대적으로 적게 틀 수 있다
     

                 

러그, 난방 텐트

                 

따뜻하게 데워진 실내의 온기를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게끔 바닥에는 카펫이나 러그를 깔아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특히 아이가 있는 집이라면 난방 텐트가 인기가 많다이불을 잘 덮지 않고 자는 아이들의 특성상 난방 텐트에서 자면 훨씬 따뜻하고 아이들에게는 이색적인 잠자리 공간이 만들어지기 때문이다거실에는 카펫이나 러그를 깔아 놓으면 인테리어 효과도 주면서 바닥에 있는 열을 잘 보존해줄 수 있다

                 

적절한 실내 온도 유지

                 

겨울이라고 해서 무조건 실내 공기를 후덥지근하게 해 놓는 것은 별로 좋은 방법은 아니다난방을 과하게 하면 돈도 돈이지만 실내를 건조하게 만들기 때문에 면역력은 약해지는 것은 물론 피부 트러블을 만들 수 있다겨울철 실내 적정온도는 18°C~20°C 사이로 약간 서늘하게 느껴질 수 있지만 내복이나 카디건스카프양말 등을 이용해 몸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것이 좋다실내 온도 1도만 낮추더라도 최대 7%의 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다는 발표가 있다는 것도 참조하자
     

                 






보일러 외출 모드









                 










외출할 적마다 습관적으로 보일러를 끄고 돌아오면 다시 켜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별로 좋은 방법이 아니다식은 보일러 물을 다시 데우는 데 생각보다 많은 양의 가스가 필요하기 때문에 자주 껐다 켰다 하는 습관은 난방비 증가의 주요 원인이기도 하다때문에 장시간 외출이 아니라면 외출모드를 이용해 보일러를 계속 켜두거나 외출모드가 없다면 평상시 온도보다 2°C~4°C 정도 낮추고 외출하는 것이 좋다대신 장시간 외출을 하거나 여행 계획이 있을 땐 꺼두는 것이 유리하다










                 










보일러 관리










                 










보일러를 관리한다는 것이 생소한데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아 현재 보일러 상태를 잘 알아두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오래된 보일러는 배관이나 필터에 때가 많이 쌓여 있어 열 손실이 일어난다때문에 3년 주기로 난방수 교체와 배관필터를 청소해주면 난방비를 훨씬 절약할 수 있다보일러 난방이 시작되는 부분 바닥에는 매트를 깔아주면 난방수의 열 손실을 방지하는 데 도움을 주기도 한다그리고 10년 이상 된 보일러는 효율이 85%까지 떨어지기도 하니 관리보다는 아예 교체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보일러와 가습기 동시 사용













        

        













난방을 하면 건조해질 수 있기 때문에 습도가 상대적으로 낮아지게 된다이때 가습기를 사용하면 적정 습도량을 맞춰주게 되는데 방안의 습도가 높으면 공기의 순환이 빨라지게 되면서 보일러만 틀었을 때보다 가동시간이 효과적으로 단축된다또한 수증기의 물방울이 열을 유지하기 때문에 온도 역시 느리게 떨어진다만약 가습기가 없다면 실내에 젖은 수건을 몇 개 걸어 두거나 빨래를 널어놓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보일러 설정하기










                 










원룸이야 상관없지만 방이 여러 개 되는 집의 경우 주로 생활하는 공간 외 다른 곳의 보일러는 꺼두는 것이 현명하다방마다 보일러 조절기가 없다면 싱크대 밑 보일러 밸브를 찾아서 사용하지 않는 방의 밸브를 약하게 줄여 놓거나 아예 잠그면 된다대신 과하게 많은 곳을 잠글 경우 한쪽으로 압력이 쏠리면서 보일러가 망가져 더 큰돈이 들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방마다 따뜻해지는 속도가 다른데 빨리 따뜻해지는 방을 주로 사용하는 공간으로 바꿔보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수도꼭지 방향은 냉수 쪽으로 돌려놓기










                 










쉽게 까먹을 수 있는 생활 습관 중 하나로 온수 사용 후 그대로 수도 손잡이 방향을 온수 쪽으로 두는 것이다이렇게 온수 쪽으로 돌려놓는 것만으로도 계속 보일러가 작동되기 때문에 온수 사용 후에는 잊지 말고 냉수 쪽으로 돌리는 습관을 들이도록 하자높은 온도의 물을 쓰면 쓸수록 보일러 가동 시간이 늘어나는 것은 당연하다잠깐씩 손을 씻을 때 굳이 온수를 사용하지 않아도 된다면 이 습관으로 인해 보일러 작동 시간을 현저하게 줄일 수 있을 것이다.







고객센터 070-4755-4311~3    (평일 AM 09:00 - PM 05:00 / 주말 및 공휴일 휴무)

상호명 : 코스텍코리아(주)|대표 : 김기용|팩스 : 042-826-4311|메일 : manager@costeckorea.com

사업자등록번호 : 617-86-14946주소 : 대전광역시 유성구 학하남로 90번길 25 (학하동 756-13)

copyfight @ CORECLE    이용약관개인정보처리방침